로그인 로그인
뉴스데스크

천안시의회 다음달 또 '외유성 해외연수' 논란

천안시의회가 오는 10월 해외연수를

추진하면서 일정 상당수를 관광지 방문으로

계획해 외유성 논란이 제기됩니다.



지난해 12월 미국 서부지역으로 해외연수를

다녀온 지 10개월 만에 또 외유성 연수를

추진하는 천안시의회는 의원 10명 등 13명이

다음달 초 5박 7일 일정으로 프랑스 파리와

스페인 바르셀로나를 견학할 계획입니다.



연수 주 목적은 천안에 들어설

대한민국 축구종합센터를 위한 축구 강국의

우수 사례 반영 등이지만, 방문지는 경기장

두 곳을 제외하면 대부분 유명 관광지여서

논란이 예상됩니다.
안준철
뉴스를 만들 때도 '세상은 저절로 좋아지지 않는다'는 E. Hobsbawm의 글을 종종 떠올립니다. 더 좋은 세상을 만드는데 보탬이 되는 대전MBC 뉴스가 되도록 늘 갈고 다듬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