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로그인 로그인
뉴스데스크

대전 휴게음식점·피시방 집합제한 '해제'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 조치로 대전 지역

일반·휴게음식점에 내려졌던 영업시간

제한조치가 내일(19)부터 해제됩니다.



대전시는 일반·휴게음식점을 새벽 1~5시까지

배달·포장만 하도록 한 영업시간 제한 조치와 PC방의 미성년자 출입 제한 조치를

예정보다 이틀 앞당겨 해제한다고 밝혔습니다.



이는 소상공인 생계지원과 함께

대전지역 코로나19 확산세가 진정 국면에

접어들었다는 판단 때문인 것으로 풀이됩니다.



대전시는 지난주 하루 평균 7.1명까지

증가하던 확진자 수가 이번 주 1.8명으로

안정세를 보이고 있고 감염의 지속 여부를

판단할 수 있는 감염 재생산지수도

이번주들어 0.1까지 떨어졌다고 밝혔습니다.
문은선



▶대전MBC 코로나19 상황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