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로그인 로그인

당진시 개방형 읍면동장제 사실상 무산 "적임자 없어"

당진시가 충남에서 처음으로
공개 모집을 통해 읍면동장을 뽑기로 했던
개방형 읍면동장제가 사실상 무산됐습니다.

당진시는 고대면과 당진3동 등 2곳을 대상으로
읍면동장 공모를 실시했지만,
1차에 8명의 면접자가 모두 탈락했고,
재공모에서도 서류를 거쳐 면접을 본 9명이
단 한 명도 통과하지 못했다고 밝혔습니다.

당진시는 이에 따라 안정적인 운영을 위해
곧 기존처럼 내부 인사를 임명할 계획인 것으로 알려져 시의회 등에서는
신중하지 못했다는 지적이 나오고 있습니다.
김윤미



▶대전MBC 코로나19 상황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