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로그인 로그인
뉴스데스크

대전 코로나19 주춤..충남 해외발 3명 추가

코로나19 대전지역 내 전파는 주춤한 가운데

대전과 충남에서 해외 입국자를 중심으로 확진세가 이어지고 있습니다.



대전에서는 우즈베키스탄에서 입국한 20대 외국인 대학생이 확진된 가운데

서산에서 지난 11일 필리핀에서

들어온 40대 내국인이 양성 판정을 받았습니다.



또 아산과 금산에서도

각각 우즈베키스탄과 카자흐스탄에서

입국한 외국인이 확진되는 등

해외 입국발 확진세가 이어졌습니다.

문은선



▶대전MBC 코로나19 상황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