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로그인 로그인
뉴스투데이

대전시, 소상공인 대출 천 억 긴급 지원

대전시가 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움을 겪는 소상공인 대출 자금으로

이달 안에 천 억 원을 긴급 지원합니다.



특히 코로나19 직접 피해를 입은

집합금지·영업제한 업종에 700억 원을

특별 배정하고 대출이자를 3%까지 지원하는

한편 개인별 신용보증 한도가 초과한

저신용 소상공인에 대해서도

최대 천만 원까지 지원하기로 했습니다.



대출 신청은 오늘부터 사흘간

시중 은행이나 대전 신용보증재단으로

하면 됩니다.



또 경영개선 대출자금은 업체당 최대 6천만 원, 2년 거치 일시상환으로 대출이자의 2~3%를

2년간 대전시가 지원하고 올해 만기가 돌아오는

4천여 개 업체의 1천3백여억 원 상환도

1년 유예할 계획입니다.
문은선



▶대전MBC 코로나19 상황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