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로그인 로그인

폭염경보지역 확대…논산 연무 35.6도

논산 연무의 한낮 기온이 35.6도까지

오르는 등 폭염의 기세가 맹렬한 가운데

대전·세종·충남의 폭염경보 지역이

점차 확대되고 있습니다.



현재 대전과 세종을 비롯해 서천과 계룡 등

충남 11개 시군에 폭염경보가 확대 발령됐고,

당진, 보령, 서산, 태안 등 충남 서해안

4개 시군에는 폭염주의보가 내려져 있습니다.




대전지방기상청은 폭염영향예보에서

현재 온열질환자가 38명, 가금류와 돼지 등

가축피해가 15만6천 마리에 이른다며

건강관리와 축사 온도 조절에 각별한 주의를

당부했습니다.

안준철
뉴스를 만들 때도 '세상은 저절로 좋아지지 않는다'는 E. Hobsbawm의 글을 종종 떠올립니다. 더 좋은 세상을 만드는 일에 보탬이 되는 대전MBC 뉴스가 되도록 늘 갈고 다듬겠습니다.



▶대전MBC 코로나19 상황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