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및 건너띄기 링크
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ON AIR 바로가기


HOME > NEWS > 대전MBC뉴스 > 뉴스투데이

뉴스투데이

뉴스의 내용
제목 [리포트] 박범계 불출마 대전시장 선거 구도 요동
뉴스영상
기자 문은선
방송일 2018-01-12
내용 ◀ANC▶
유력한 대전시장 후보로 꼽혔던
박범계 의원이 불출마를 선언하면서
대전시장 선거 구도가 요동치고 있습니다.

문재인 대통령이 개헌 로드맵을 밝히면서
정치권의 셈법이 복잡해졌습니다.

지방선거 전망, 문은선 기자가 정리했습니다.
◀END▶

더불어민주당 박범계 의원이
자신의 SNS를 통해
6월 지방선거 대전시장에
출마하지 않겠다는 뜻을 밝혔습니다.

올해 충청권 지방선거는
유독 현역 의원들이 후보군으로
많이 거론돼 왔습니다.

앞서 자유한국당 이장우 의원에 이어
민주당 박범계 의원까지 불출마를
공식화하면서 향후 대전시장 선거 구도에도
변화가 예상됩니다.

◀INT▶
김종법 대전대 글로벌융합창의학부 교수
"박범계 의원이 대전시장 불출마 선언을
했음에도 불구하고 여전히 더불어민주당은
넘쳐나는 후보군들이 있고 그에 반해서
야권은 단일 대오를 형성하기 전에는 굉장히
어려운 구조가 되지 않을까..."

또 세종시를 제외하면 광역자치단체장
선거에 현역 프리미엄이 없다는 점도
이번 선거의 특징 가운데 하나입니다.

대신 불출마를 선언한 안희정 충남지사는
정치 외연을 넓힐 것으로 전망됩니다.

◀INT▶
원구환 한남대 행정학과 교수
"충청권은 나름 대망론이라는 것이 있었는데
과연 그 변수를 어느 분이 이어갈 것이냐 하는 것이 관전 포인트가 될 것이다."

여기에 문재인 대통령이 신년사를 통해
지방선거와 개헌 투표를 동시에
진행하겠다는 의지를 거듭 밝히면서
개헌이 중요한 변수로 등장했습니다.

◀INT▶
최창렬 정치평론가
"정권 심판론보다는 개헌 쪽으로 이슈가 가면
개헌을 주도하는 게 여권이다 보니까 정권
심판론 프레임이 작동되기 어렵다."

지난 대선에서 모든 대선 후보가
개헌을 약속한 만큼
정치권의 셈법이 복잡해지고 있습니다.

mbc뉴스 문은선입니다.

(영상취재:여상훈)
Twitter로 현재 게시물 링크 내보내기  Facebook으로 현재 게시물 링크 내보내기  


ON AIR
TV
표준FM
FM4U
  • VOD
  • 편성표
  • 광고안내
오늘의 날씨

구름 조금

24˚

FRI 2/21